티스토리 뷰

일러스트레이션/그림일기

옷, 쇼핑비용

훈훈한 윤공룡 2019.02.13 00:43





추위를 많이 타는 저는,

집에 내려갈 때마다 항상 엄마한테 한소리를 들어요.


'너는 돈 벌면 옷 좀 사 입지 언제까지 그 옷만 입을 거니?'

'추위도 많이 타면서 옷 좀 따듯하게 사 입고 다녀, 롱 패딩 같은 거도 사고!!!'


제 옷을 살펴보니...

정말 옷에 돈을 안 쓰긴 했더라고요.

쇼핑을 해본지가 얼마나 됐는지... 보풀 일어난 카디건이며, 하나밖에 없는 패딩.


그래서 올해부터는 달마다 10만 원 이내로 제 옷에 투자하는 쇼핑비를 마련했습니다.


...


그런데,

깡패처럼 밀려오는 월세, 학자금, 식비, 공과금...


그래도 조금씩 아껴서 쇼핑비를 마련해 보려고요.

흑흑.

'일러스트레이션 > 그림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최선의 선택  (10) 2019.02.20
흐트러져도 괜찮아  (10) 2019.02.16
옷, 쇼핑비용  (12) 2019.02.13
하고 싶은 것을 하는 세상  (9) 2019.02.09
연휴 후유증  (20) 2019.02.07
단축근무  (14) 2019.01.23
댓글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