티스토리 뷰

2018.05.012018.05.01

#

오늘의 일기 - 나를 먼저 사랑해주자.


 나는 나에 대해서 상당히 부정적이었다. 사람들 앞에선 긍정적인 모습을 보여주지만, 속으로는 걱정과 불안, 불신, 부정 투성이었다. 무엇을 시작하기도 전부터 "내가 될까?" 라는 생각을 갖고 시작하니, 될 것도 안되게 만드는 경우도 생겼을지도 모르겠다. 그러다가 문뜩 책 소개와 더불어 간접적으로 접하지만 직접 읽은 듯한 느낌을 심어주는 로샤님의 블로그에서 좋은 글을 읽고 생각에 잠겼었다.


 내가 나를 사랑하지 않으면, 누가 먼저 나를 사랑해주는가.


 나는 왜 '익숙한 것에 속아 소중한 것을 잃지 말라'는 말을 꼭 인간관계에서만 찾으려고 했었는지 모르겠다. 세상 어떤 것보다 나에게 익숙한 것은 나 자신이며, 익숙한 것에 속아서 소중한 것을 잃는 것은 나다움을 잃는 것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들었다. 그렇다. 나는 나다운 것이 어울린다. 작은 키가 어울리고, 안경이 어울리고, 멍청한게 어울리는 것도 다 나다운 거다. 이제부터라도 아낌없이 나 다운 나를 사랑해줘야겠다. 내가 나다운 나를 사랑하지 않으면, 누가 먼저 나를 사랑해 줄 수 있겠는가.

댓글
댓글쓰기 폼
  • Favicon of https://rosiable.tistory.com BlogIcon 로샤씨 ㅠㅠㅠ.. 저 감동받았어요.. 제 글이 콘룡님에게 영향을 주고 콘룡님이 그걸 표현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네요 ㅠㅠㅠ 좀 더 열심히 글을 써야겠다는 생각이 드네요!! 2018.05.09 15:22 신고
  • Favicon of https://yoondinosour.tistory.com BlogIcon 훈훈한 콘룡 헛ㅎㅎㅎㅎㅎㅎㅎ 감동받았다고 해주시니까 더 제가 감동을 받네요, 뭔가 급하게 그리다보니까 모든게 잘 표현이 안됐고 부족해보이지만 ... ㅠ^ㅠ 제 생각을 표현해보고 싶었어요 ㅎㅎ 2018.05.09 15:39 신고
  • Favicon of https://cell.tistory.com BlogIcon 세포. ㅎㅎ 로샤님 블로그는 저도 매일같이 방문하는데 항상 좋은 글들이 가득해서 생각할 시간을 만들어줘서 너무 좋은 것 같아요!!
    콘룡님께서 이렇게 글을 써주셔서 저도 다시한번 생각하고 갑니당~!!
    2018.05.10 08:56 신고